광안대교 달린 '2018 마이런 부산' 마라톤…러너 만족감↑


사진제공=아디다스

스포츠 브랜드 아디다스(대표 에드워드 닉슨)가 15일 '2018 마이런 부산' 마라톤 대회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마이런 부산' 마라톤 대회는 올해 7회째를 맞이하는 대회로 젊고 활기찬 부산 지역의 특성에 맞춘 20대 감성을 지닌 청춘들을 위한 레이스다.


올해는 일반 마라톤 대회에서 경험하기 어려운 '광안대교' 코스를 마련해 기대감을 높였다.

덕분에 참가 접수 시작과 동시에 마감되는 등 러너들로 부터 뜨거운 인기를 얻었으며, 부산 지역뿐만 아니라 서울·인천 등 타 지역에서도 많은 러너들이 참석했다.

또 여성 러너들을 위해 '우먼스 8K(WOMEN’S 8K)'코스를 따로 모집해 진행했다.

총 2000명의 여성 러너들만 참석한 해당 코스는 팀 대결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날 모델 문가비와 배우 김희정이 각 팀 대표를 맡아 참가자들과 함께 달렸다.

아디다스 러닝 관계자는 "마이런 부산 마라톤 대회는 '열정이 가득한 부산'이라는 지역적인 분위기와 바다를 건너는 색다른 코스가 만나 많은 참가자들이 만족스러워하는 대회"라며 "앞으로도 러닝이 하나의 스포츠로써 많은 사람들이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아디다스 코리아는 이번 '2018 마이런 부산' 참가비 중 일부 금액을 추후 부산시 체육발전을 위해 기부할 예정이다.

[뉴스렙=Lucas Lee 기자]

Popular News

Recent News